중국에서의 맛있는 이야기

Posted
Filed under Daily Story
지금은 단종된 PDA인 BENQ의 P-50이란 모델을 꽤 오랫동안 사용해왔다.
최근들어 거의 사용이 불가능해질만큼 배터리가 오래가질 못했다. 완충하고 잘 버텨야 하루...
전자상가로 나섰다.
그러나 배터리를 어디에서도 구할 수 없었다. 단말기 모델 자체가 단종된지 오래이기 때문에 배터리를 구하기 힘든 것이 어쩌면 당연한 것일지도 모른다.
그렇게 시장을 돌다가 눈에 띄는 녀석을 발견하여 바로 질러버렸다.


그림 출처 : 22shop.com

O2라는 브랜드의 ZINC라는 모델명의 PDA폰이다.
외관적인 측면에서 두꺼운 몸체, 육중한 무게로 요즈음의 가볍고 슬림한 것으로 가는 추세와 정반대되는 제품임에도 선뜻 선택한 이유는 CPU처리속도, 메모리 등 상당히 좋은 spec을 가지고 있었기 때문이다.
- CPU:Intel XScale PXA270 520MHz+ Intel Hermon
- Phone Mode : WCDMA、GSM 900/1800/190, 3G
- Memory : 128MB ROM, 64MB RAM
- Bluetooth, Wi-Fi, Qwerty keyboard

터치스크린의 감도 또한 좋아서 Spb mobile shell을 설치해 사용하면 엄지손가락 하나를 가볍게 놀려 상당히 많은 일을 처리할 수 있다.
(내가 써본 터치스크린 폰 중에 HTC의 touch가 가장 엉망이었다. 스타일러스로 상당히 힘을 주어 눌러야만 인식을 한다. 그러다 LCD panel 깨먹기 딱 쉽겠더군...)

본인이 생각하는 PDA의 절대강자가 나타나기 전까지 당분간은 이 친구와 함께 생활해야겠다.
2008/03/26 10:39 2008/03/26 10:39

중국에서의 맛있는 이야기